'북카페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2.05.21 서울 시내 책 읽기 좋은 저렴한 북카페 - 서경 북카페

한잔의 커피와 함께 책 읽는 여유를 즐기고자 할 때에는 북카페를 종종 찾곤 합니다.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책 속에 푹 빠질 수 있기 때문이지요.

오늘도 시내 나들이를 하다가 괜찮은 북카페를 발견했습니다.

서울지방경찰청 내에 있는 입니다. 여기서 서경은 '서울 경찰청'의 줄임말입니다.

검색해보니 2011년 11월에 오픈한 모양입니다. 기존 카페와 빈 사무실 공간을 활용했다고 하는데요. 경찰청 직원과 전경, 의경은 물론이고 서울경찰청을 찾는 민원인과 시민들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특히 이 곳은 책 읽는 공간을 제공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, 실제로 3만여권의 책을 소장하고 있어 언제든지 읽고 싶은 책을 찾아 볼 수 있는 장점이 있네요. 카페라기보다는 거의 도서관에 가깝습니다.

경복궁역 7번 출구에서 아주 가깝습니다. 광화문에서도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거리입니다. 스마트폰에서 '서울지방경찰청'을 검색하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.

서울경찰청 민원봉사실 입구에 보면 라는 표지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. 이곳을 통해 들어가면 됩니다. 지나가려고 하면 문을 지키시는 경찰이 무슨 일 때문에 왔냐고 물어보십니다. 북카페에 왔다고 답하면 신분증 하나 맡겨 놓으라고 합니다.

안으로 들어가면 카페 위치를 알려주는 표지판이 보이기 때문에 위치는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.




이곳이 북카페입니다. 1층은 카페이고, 지하가 북카페입니다. 커피 등 음료수가 필요없다면 바로 지하로 내려가면 됩니다. 지하로 내려가는 계단은 외부에도 있고, 1층 카페 내부에도 있습니다.





역시 나라에서 운영하는 곳이다보니 커피값은 좀 착한 편입니다. 대부분 3000원 이하네요. 날이 더워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주문했습니다. 2800원. 주문할 때 경찰이냐고 물어보네요. 직원이나 경찰이면 할인을 해주나 봅니다.




음료를 받아들고 지하로 내려갔습니다.

책장에 꽂혀있는 책을 보니... 거의 도서관 수준입니다. 음료 반입도 안되고, 이야기 나누는 것 조차 금지된 기존 도서관보다는 한결 포근한 분위기입니다. 사서도 계시네요.

대출도 가능하다고 합니다. 경찰청 직원은 물론이고, 외부인도 원하는 책은 빌려갈 수 있다고 하네요.










1층 카페에 있는 테이블은 대리석이고, 의자 또한 가죽이네요. 그냥 대리석 4인용 식탁입니다. 일반 카페와는 너무나도 다른 분위기네요. ㅋㅋ

바닥에 보면 드물게 전기 콘센트가 있어 노트북이나 휴대폰 등을 충전할 수 있습니다. 다만 무선랜은 따로 제공하지 않습니다.(당연한 얘기지만...ㅎㅎ)








책을 좋아하시는 분은 꼭 한번 가보시면 좋을 듯 합니다.

다만 단점이 있다면 아무래도 운영시간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제한되어 있다는 점이네요. 그리고 전국수배중인 분들은 출입 제한이... ㅎ~

Posted by 뽐뿌닷컴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이전버튼 1 이전버튼